브리츠 블루투스 ba-c2 리뷰

브리츠 블루투스 ba-c2
브리츠 블루투스 ba-c2
브리츠 블루투스 ba-c2
브리츠 블루투스 ba-c2

브리츠 블루투스 ba-c2 기종은 지금 단종 되었지만, 이와 거의 비슷한 ba-c1은 지금도 팔고 있습니다. 외관도 거의 비슷하고, 기능도 거의 똑같다고 보시면 됩니다. 저는 산지 한 8년 된 거 같은데, 지금도 쓰고 있습니다. 그때는 가격을 한 5만원 주고 샀던 거 같습니다. 샀던 이유는 특별한 이유는 없고 싸고 디자인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샀습니다.

지금은 블루투스로 연결하여 컴퓨터 전용 스피커로 쓰고 있는데, 여전히 FM 라디오도 잘 나오고, 특별히 문제는 없습니다. 그런데 한가지 고장난 것은 본체에 있는 버튼을 자주 누르니까 잘 안 먹힐 때도 있습니다. 이럴 때는 리모컨으로 사용하면 돼요. 리모컨은 아무런 문제 없이 잘 작동 되거든요.

사진에서 보는 바와 같이 브리츠가 가격이 높은 스피커는 아닌데, 디자인은 참 예쁘게 나옵니다. 저는 음악을 USB에 저장해서 듣거나 그러진 않고, 단지 라디오랑 블루투스로만 연결해서 듣습니다. 위의 스피커는 지금은 컴퓨터 전용 스피커로만 쓰고 있습니다. 가격대비 괜찮습니다.

쿠팡 관련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Leave a Comment